default_setNet1_2

전남도, ‘목포·무안 만민교회’·‘전남 7·8번 확진자’ 행정명령

기사승인 2020.03.26  17:09:24

공유
default_news_ad1

- 행정명령 위반 시 관련법률 따라 고발 조치 계획

전라남도는 26일 목포·무안 만민교회 집단예배 금지와 전남 7·8번째 확진자의 심층 역학조사 협조에 대한 행정명령을 발동했다.

   
▲ 전남도 (자료사진)

이번 행정명령은 목포·무안 만민교회 교인 집단예배와 시설 사용을 금지해 ‘코로나19’ 확산을 차단하고 목포에서 발생한 전남 7·8번째 확진자가 심층역학조사에서 이동경로 접촉자 등 감염원을 신속히 파악하는데 협조토록 하기 위한 조치이다.

특히 전라남도는 목포·무안 만민교회와 전남 7·8번 확진자가 ‘행정명령’을 위반할 경우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고발 조치키로 했다.

이와 함께 전라남도는 이번 확진자에 대한 심층 역학조사가 마무리되면 이동경로를 도민들에게 즉시 알리고 확진자 동선에 따른 방역을 실시할 방침이다.

또 26일 기준 진단검사 결과가 나온 접촉자 및 접촉우려자는 55명으로 확진자의 아들·딸 3명, 손주 2명, 만민교회 예배자 13명, 내과의원 의료진과 내원자 25명은 음성 판정됐고 농협직원 12명은 현재 검사중이다

조경륜 기자 fci2111@hanmail.net

<저작권자 © 빛가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