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광주 동구, “사회적 거리두기 확산 캠페인” 실시

기사승인 2020.03.27  16:41:02

공유
default_news_ad1

- 동구 4월 5일까지 모임·행사·여행 ‘잠시 멈춤’ 홍보

광주광역시 동구(청장 임택)가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예방을 위한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 확산을 위해 민·관·경 합동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 모의 훈련을 하고 있는 광주 동구 (동구제공)

동구는 27일 오후 8시부터 9시까지 동부자율방범대(대장 김성관) 회원 15명을 비롯, 시·구청 직원, 동부경찰서·금남지구대 등 30여명이 합동으로 구시청 및 충장로 주변을 5개조로 나눠 거리 캠페인을 분산·실시할 예정이다.

동구는 사회적 거리두기 홍보를 위해 스티커·전단지 각 5천장, 포스터와 플래카드 등을 각 과와 13개동에 전달해 종교시설·유흥시설·외식업체 등 고위험 다중이용시설에 배부했다.

또한 구청 전광판과 현수막 홍보는 물론 동구 모바일 앱 ‘두드림’과 SNS를 활용해서 주민들이 경각심을 갖고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해 줄 것을 권고한다.

아울러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참여유도와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여부 등을 집중점검하고 있다.

동구보건소는 당일 거리 캠페인 후 경찰 협조 하에 도심 고위험식품접객업소 19개소를 대상으로 코로나19 방역지침 준수 여부와 현장점검을 별도로 실시할 예정이다.

임택 동구청장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최소한 4월 5일까지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강력하게 실천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면서 “사람들 간 이동 접촉을 최소화한 실천수칙을 준수하고 외출을 자제해 더 이상 코로나19가 확산되지 않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빛가람뉴스 fci2111@hanmail.net

<저작권자 © 빛가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