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남도, 청년창업농 ‘코로나19’ 기부 동참

기사승인 2020.03.28  15:58:51

공유
default_news_ad1

- 직접 재배 농산물 7종…경북지역 3개 의료원 전달

전라남도는 도내 청년 창업농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고군분투한 경북지역 의료진을 위해 280만원 상당의 직접 생산한 농산물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 전남도 (자료사진)

28일 전남도에 따르면, 이번 기부는 지난 2018년과 2019년 전남도에서 젊고 유능한 인재의 농업 분야 진출과 농촌 안정 정착 지원을 위해 선발한 새내기 청년 창업농 13명에 의해 이뤄졌다.

기부 물품은 청년창업농이 직접 재배한 쌀, 방울토마토, 딸기, 꿀, 미숫가루 등 농산물과 가공식품 7종으로, ‘사랑의 도시락’과 함께 경북 안동․포항․김천의료원에 전달한 바 있다.

기부를 주관한 영암군 옥건의 청년 창업농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최일선에서 고생중인 의료진과 자원봉사자들에게 작으나마 도움을 드리고 싶어 정성을 모았다”며 “코로나19가 조기 종식돼 하루빨리 일상으로 되돌아갈 수 있도록 청년 창업농들도 사회적 거리 두기 실천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정하용 전라남도 농업정책과장은 “어려움을 함께 나누기 위해 따뜻한 마음을 모아준 청년 농업인에게 깊이 감사드린다”며 “어려운 시기에 작은 기부 실천이야 말로 최고 치료제와 다를 바 없다”고 말했다.

조경륜 기자 fci2111@hanmail.net

<저작권자 © 빛가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