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광주광역시, “상생일자리보좌관에 김중태 씨” 임명

기사승인 2020.05.22  16:17:21

공유
default_news_ad1

- 언론사 노조위원, 시민사회단체 등 경력 두루 겸비 / ‘광주형일자리’ 정상 추진 위한 노동계와 소통·정책자문 역할

광주광역시는 22일 신임 상생일자리보좌관(4급 상당, 전문임기제 가급)에 김중태 씨를 임명하고 임용장을 수여했다.

   
▲ 김중태 보좌관

22일 광주시에 따르면, 김중태 신임 상생일자리보좌관은 전남일보사 노조위원장(2회), 한국기자협회 전남지회장, 시민생활환경회의 이사, (사)광주국제행사성공시민협의회 사업운영팀장 등을 역임했으며, 지역노동계를 비롯해 시민사회단체에 네트워크 강점을 지닌 실무형 협상전문가로 정평이 나 있다.

상생일자리보좌관 직위는 민선7기 새로 신설된 직위로 지난달 이용섭 시장과 GGM(광주글로벌모터스), 지역 노동계가 합의하고 설립하기로 한 광주형 일자리 핵심지원기관인 ‘광주상생일자리재단(가칭)’의 조속한 설립 추진을 위해 발족한 설립추진단에서 노동계와 긴밀한 소통과 협력, ‘노사상생도시 광주’에 걸맞는 각종 노동정책 개발과 자문 역할 등을 수행하게 된다.

지난달 이용섭 시장은 내년 9월 GGM(광주글로벌모터스) 자동차 양산을 목표로 ‘광주형 일자리’의 동반자인 노동계와의 신뢰회복과 상생정신을 최우선 가치로 지켜내겠다고 천명한 바 있다.

조경륜 기자 fci2111@hanmail.net

<저작권자 © 빛가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