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남 보성군의회, 구례 수해현장 복구 봉사활동 펼쳐

기사승인 2020.08.14  16:43:12

공유
default_news_ad1

- 보성군의회가 함께한다. 구례군민 여러분 힘내세요.

전라남도  보성군의회가 14일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구례군을 방문해 수해 복구에 힘을 보탰다.

   
▲ 보성군의회, 구례 수해현장 복구 봉사활동 펼쳐

구례군은 8월 초 기록적인 집중호우로 1,244개 가구·시설 등의 침수와 농작물 421ha가 물에 잠기고 가축 3,651마리가 피해를 입는 등 민간 피해를 비롯해 도로 및 교량 유실 등 공공시설 또한 막대한 피해를 입었다.

피해규모는 계속적으로 늘어갈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김재철 의장을 비롯한 보성군의회 의원들과 직원들은 지난 14일 하천 범람으로 피해가 큰 구례5일장을 찾아, 피해지역 주민들을 도와 수해 복구 봉사활동을 펼쳤다.

앞서 지난 12일 또 다른 수해 피해 지역 곡성군 신리마을을 방문해 복구 작업에 일손을 보탠 바 있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김재철 의장은 “저희들의 작은 손길이 조금이나마 힘이 되었길 바란다”며 “주민들이 빠른 시일 내에 수해의 상처를 딛고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보성군의회도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경륜 기자 fci2111@hanmail.net

<저작권자 © 빛가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