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남도, ‘광주전남 대한적십자’ 이재민 ‘지원금품’ 전달

기사승인 2020.09.16  16:59:12

공유
default_news_ad1

- 9억 2천만원 상당 온누리상품권·구호물품 등 지원

전라남도는 16일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가 호우 피해를 입은 이재민을 위해 총 9억 2천만원 상당의 지원금품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16일 오전 도청 접견실에서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박흥석 회장으로부터 수해 이재민 지원금 9억 1천 8백만 원(온누리상품권 및 구호물품)을 기탁받고 있다.

이날 기탁식에는 김영록 전라남도지사와 박흥석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회장, 이재승 사무처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지원금은 집중 호우로 사망자가 발생한 도내 11세대에 각각 300만원의 위로금과 주택 피해를 입은 2천 493세대에는 온누리상품권 30만원과 함께 5만 5천원 상당 구호물품으로 각각 전달될 예정이다.

박흥석 회장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과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지역사회에 보탬이 되고자 한다”며 “안타깝게 목숨을 잃고 주택이 손실돼 소중한 보금자리를 잃은 이재민들에게 유용하게 사용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평소 어려운 이웃을 위해 큰 역할을 하는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에서 나눔의 손길을 보내준 데 대해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호우로 피해를 입은 도민들에게 큰 위로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조경륜 기자 fci2111@hanmail.net

<저작권자 © 빛가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