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남 광양시, “지역 내 하천에 어린 자라” 방류

기사승인 2021.09.10  14:32:23

공유
default_news_ad1

광양시는 내수면 생태환경을 개선하고 토종어류 자원 보전을 위해 지역 내 동‧서천과 백운제에 어린 자라 1,700마리를 방류했다.

   
▲ 자라를 방류하고 있는 광양시 (광양시제공)

광양시에 따르면, 이번에 방류한 어린 자라는 전라남도 해양수산과학원 민물고기연구소에서 지원받은 것으로, 수산생물 전염병 검사를 마친 각장 2.5㎝ 이상의 건강한 개체들이다.

어린 자라는 방류 후 생존율이 95% 정도로 높고 2~3년 뒤 크기 17㎝ 이상, 체중이 2~3㎏ 정도 성장해 지역 주민소득 향상에 이바지할 전망이다.

아울러 자라는 저수지 등의 퇴적층을 파헤치는 습성이 있어 수생태 환경과 수질을 개선하는 등 자연환경 정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장민석 철강항만과장은 “어린 자라 방류가 수산자원 회복은 물론 어업소득 증대에 큰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 실정에 맞는 다양한 지역 토산어종 방류를 통해 수산자원 보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빛가람뉴스 fci2111@hanmail.net

<저작권자 © 빛가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