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더불어민주당 이재명후보, “전국 첫 선대위 발대식, 빛고을 광주에서“ 선대위원 2030 새로운 바람

기사승인 2021.11.28  15:41:30

공유
default_news_ad1

- 이재명 후보, 온전한 혁신으로 호남이 부응토록 노력

오늘 오후 광주가 전국에서 가장 먼저 지역 선대위를 출범시키겠습니다. 그것도 청년 선대로 아주 멋지게 준비해 주셨습니다 .

   
▲ 송영길 당 대ㅍ표와 손잡고 당원들에게 인사하고 있는 이재명 후보(좌로부터; 송영길 당 대표, 이재명 후보, 조수웅 더민주 광주시당 상임고문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는 28일 오후 3시부터 광주광역시 서구에 소재한 김대중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광주광역시 선거대책위 출범식에 참석 이같이 밝혔다.

이재명 후보는 연설 모두발언을 통해 ”광주 당원과 시민들께 죄송하다는 사과의 말을 먼저 드린다.“면서” 광주의 기대, 민주개혁진영 국민들의 기대, 호남의 기대를 부응해 드리지 못했다.“고 했다.

   
▲ 참석자들과 함께 퍼포먼스를 하고 있는 이재명 후보

이 후보는 부동산투기 막지 못했으며, 공직개혁 부진으로 정책실현을 충분히 열지 못했으며 변화된 민주당 안전히 혁신된 민주당으로 호남에 부흥하겠다.‘고 했다.

이 후보는 호남은 민주당의 텃발이 아니고 죽비이고 회초리라”면서“앞으로도 그렇게 해 주실 것을 믿는다. ”면서“ 호남이 없으면 이재명이 없다는 것은 호남이 텃밭이 아니고 죽비이기 때문이라고” 했다.

   
▲ 연설을 하고 있는 이재명 후보

이재명 후보는 윤석열 국민의 힘 후보를 향해 “광주학살의 주범 전두환을 찬양하고 국민들을 존중하지 않은 사람이 대한민국을 끌고갈 수 없다.” 강조했다.

내년에 실시 되는 대통령 선거를 광주에서 이끌어갈 광주선거대책위 공동위원장으로는 만18세 고등학생 남진희 학생을 비롯 송갑석 광주시당원장을 포함 10명으로 구성했으며, 송갑석 시당위원장을 제외한 공동선대위원장은 모두 2030 청년층으로 구성했다.

   
2030세대의 공동선대위원장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이재명 후보

한편, 경륜과 세월의 풍파를 거치면서 대한민국의 민주인권을 지켜온 2030을 제외한 광주의 대 다수기성세대들은 소외감을 느낀다.“면서”가정도 그렇지만 한 나라를 이끌어갈 대통령을 선출하는 과정에서 삶의 경험과 생활철학을 배제 시킨다면 어려움에 직면할 수도 있다.“했다. 

[사진으로 함께한 더불어민주당 광주시당 선거대책위 출범식]

   
▲ 퍼포먼스를 하고 있는 이재명 후보
   
▲ 환호하는 당원들에게 손을 들어 인사하고 있는 이재명 후보
   
▲ 이용섭 시장(좌)과 반갑게 인사를 나누고 있는 이재명(우) 후보
   
▲ 입장하고 있는 이재명 후보
   
▲ 광주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에 참석하기위해 매타버스에서 내리고 있는 이재명 후보
   
▲ 행사장으로 가기전 체온체크를 하고 있는 이재명 후보

 

조경륜 기자 fci2111@hanmail.net

<저작권자 © 빛가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