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남 순천시, " 송매정 원림, 전라남도 기념물" 지정

기사승인 2022.08.05  14:44:22

공유
default_news_ad1

- 정원문화의 결정체로 역사적, 경관적 가치 인정받아

전라남도 순천시는‘순천 송매정 원림’이 전라남도 기념물 제259호로 지정 됐다고 5일 밝혔다.

   
▲ ‘순천 송매정 원림’ 전라남도 기념물 지정

송매정은 우산 안방준이 1614년 소뫼 마을에 정착한 후 정자를 짓고 소나무 한 그루와 매화나무 여덟 그루를 심었던 곳에 후손 직우당 안창훈이 1817년 선조의 유지를 받들어 다시 정자를 짓고 ‘외로운 소나무와 여덟 그루의 매화’라는 뜻의 송매정편액을 달았다.

송매정은 정자 앞에 단을 쌓고 타원형 연못에 정사각형에 가까운 석가산을 조성해 전형적인 우리나라 전통 연못과 조경 형식을 따랐다.

정자 건축을 포함한 주변 지역의 풍광과 공간성이 정원문화의 결정체로 역사적·경관적 가치를 인정받아 전라남도 문화재로 지정됐다.

순천시 관계자는“문화유산과 유형유산뿐만 아니라 자연 속에서 살아 숨 쉬고 있는 소중한 자연유산 또한 꾸준히 발굴해, 대한민국 생태수도 일류 순천의 명성에 걸맞은 자연유산 보존관리 체계를 수립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명숙 기자 fci2111@hanmail.net

<저작권자 © 빛가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